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찰관 11명 확진 임시폐쇄된 부산 지구대 업무재개

등록 2021.10.23 12:00: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나머지 직원 모두 음성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코로나19 집단 확진으로 임시 폐쇄됐던 부산 사하경찰서 하단지구대가 업무를 재개했다.

부산경찰청은 임시 폐쇄됐던 하단지구대에 대한 방역소독을 완료하고 22일 오후 8시부터 정상적으로 운영 중이라고 23일 밝혔다.

전날 부산시 발표 기준으로 하단지구대 소속 경찰관 11명과 가족 1명 등 1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경찰은 해당 지구대 소속 경찰관들이 집단으로 감염되자 지구대를 임시 폐쇄하고, 지구대 소속 경찰관 전원에 대한 진단검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확진된 경찰관 이 외 직원들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고 업무에 복귀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지구대 임시폐쇄 동안 112신고 처리와 순찰 등의 업무는 사하경찰서가 직접 처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