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여수 한 호텔서 외부정비 작업하던 50대 추락해 숨져

등록 2021.10.23 12:29:04수정 2021.10.23 16:00: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2층서 네온사인 전광판 정비 작업 중 5층으로 추락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여수=뉴시스]김석훈 기자 = 23일 오전 11시 3분께 전남 여수시 돌산읍 한 호텔에서 외부 정비 작업을 하던 50대 남성 A 씨가 추락해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다.

광주 업체의 파견근로자인 A 씨는 이날 호텔 네온사인 전광판 정비 작업을 위해 12층에서 일하던 중 5층으로 추락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직후 신고를 받은 여수소방서 구급대가 현장으로 출동해 A 씨를 병원으로 옮겼으나 낮 12시 5분께 사망 판정 받았다.

여수경찰서는 전광판 정비 작업을 하던 A 씨가 아래로 추락한 경위 등 자세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