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재명 지사님, 구치소 밥 맛있습니다...다른 증인도 있어" 박철민 또 제보

등록 2021.10.23 14:03:53수정 2021.10.23 16:57:3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조폭 연루설 제보 박철민 측 사실확인서 또 공개
"이재명에 뇌물 준 사실 있기에 처벌 감수하겠다"
"이재명 지사가 받은 차명계좌 번호도 알고있다"
"뇌물 정황 아는 사람있지만 복수 두려워 몸사려"
민주당, 장영하 변호사 허위사실 유포 혐의 고발

associate_pic

이재명 조폭 연루설을 제기한 박철민씨의 법률대리인 장영하 변호사가 지난 22일 공개한 박씨의 친필 사실확인서 2021.10.22. (사진=장영하 변호사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박현준 기자 = 최근 경기도 국정감사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조폭 연루설 제보자로 알려진 박철민씨가 사실확인서에서 "이 지사에게 뇌물 준 사실이 있고, 정황을 알고 있는 다른 사람도 있다"는 취지의 주장을 했다.

23일 법조계에 따르면 박씨의 법률대리인 장영하 변호사는 전날 이같은 내용이 담긴 박씨의 친필 사실확인서를 공개했다.

확인서에서 박씨는 "이 지사에게 뇌물을 준 사실이 있기에 처벌을 감수하겠다"면서 "저 말고도 뇌물을 전달하고 정확한 정황을 알고 있는 사람이 있으나 국제마피아파의 복수가 두려워 몸을 사리고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어 "이 지사는 사기꾼 조폭을 동원해 자신의 영리만을 위한 삶은 사는 사람"이라며 "조만간 좀 더 확실하고 명쾌한 자료로 해답을 드리도록 하겠다. 제가 충동적으로 잘못은 해도 거짓말은 안 한다"고 이 지사에 대한 비판적인 의견을 재차 밝혔다.

박씨는 "제게 국제마피아 현 조직원의 사실확인서 녹취록을 가지고 있고, 이재명 도지사가 (코마트레이드의) 이준석 대표에게 받은 차명 계좌 번호도 알고 있다"는 주장도 펼쳤다.

그러면서 글 말미에는 이 지사를 향해 "서울 구치소 밥 맛있습니다. 건강 잘 챙기십시요"라며 글을 마무리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은 전날 김용판 국민의힘 의원에게 이재명 후보의 조폭 연루설을 제보한 장영하 변호사를 서울중앙지검에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유포 등의 혐의로 고발했다. 민주당 측은 "장 변호사가 이 후보를 당선되지 못하게 할 목적으로 이 후보에 관한 허위사실을 공표했고, 공공연하게 거짓 사실을 드러내 이 후보의 명예를 훼손했다"고 밝혔다.

앞서 이재명 후보 수행실장인 김남국 민주당 의원은 지난 22일 장 변호사 본인도 박씨 주장이 앞뒤가 안 맞아 신뢰하지 못할 것 같다는 취지로 말하는 녹취록을 공개하며 박씨의 제보가 '명백한 허위'라며 강력 반발하기도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arkhj@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