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스라엘 "푸틴이 베네트총리의 러 방문 초청"

등록 2021.10.24 06:08:15수정 2021.10.24 06:48: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소치에서 첫 회동후 "상트페테르부르그에 와달라"
22일 5시간회담, 양국간 협력과 시리아· 이란문제 논의

associate_pic

[소치(러시아)=AP/뉴시스]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나프탈리 베네트 이스라엘 총리가 22일 러시아 휴양도시 소치에서 만나 이야기 하고 있다.  푸틴은 이 날 첫 만남 후 베네트 총리와의 유대를 강조하며 다시 러시아를 방문해달라고 초청했다.

[서울=뉴시스] 차미례 기자 =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대통령이 23일(현지시간) 나프탈리 베네트 이스라엘 총리에게 다시 러시아를 방문해 상트페테르부르그에 와달라고 초청했다고 이스라엘 정부가 발표했다.  이는 두 정상이  소치에서 회담을 마친지 하루 만의 일이다.

"푸틴 대통령은 베네트총리와 부인을 상트 페테르부르그로 초청했다"고 총리실 공보관은 공식 발표했다.

타스, 신화통신 등에 따르면 푸틴은 이 날 베네트 총리가 흑해 연안 도시 소치를 떠나기 직전에 전화를 걸어서 초청의 말을 했다.  두 정상은 이 곳에서 22일 다섯 시간 동안이나 시리아, 이란, 양국간 협력문제에 대해 대화를 나누었다.
 
 "푸틴 대통령은 주말에 소치에서 전날 만나 선의를 가지고 깊은 대화를 나눈 데 대해 총리에게 감사하면서  베네트 총리의 건강과 휴양에 관심을 보였다"고 총리실은 밝혔다 .

베네트는 푸틴에게 "따뜻한 환대와 도움이되는 회담"에 대해 감사하고 앞으로 양국간 결속을 강화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베네트 총리는 푸틴의 초청을 수락하고, 다음 번 방문은 기꺼이 자신이 비용을 부담하겠다고 말한 것으로 총리실은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m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