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관악구, 급경사 도로에 스마트 도로열선 시스템 구축

등록 2021.10.25 16:57:5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겨울철 결빙구간 국회단지길 등 5개소에 열선 설치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서울 관악구는 겨울철 결빙구간 제설대책의 일환으로 지역 내 급경사도로에 도로열선을 설치한다. 겨울철 눈이 내린 쑥고개로의 모습. 2021.10.25 (사진 = 관악구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종희 기자 = 서울 관악구는 겨울철 결빙구간 제설대책의 일환으로 지역 내 급경사도로에 도로열선을 설치한다고 25일 밝혔다.

설치 구간은 겨울철 상습결빙구간인 ▲국회단지길 ▲쑥고개로 ▲대학길 ▲난곡로26길 ▲낙성대역길 총 5개소이다. 해당 지역은 눈이 오면 사고 위험이 높은 제설취약지역으로 지난 1월 폭설에도 수차례 교통정체와 통행불편이 발생한 지역이다.

이에 구는 강설로 인한 주민불편을 최소화하고, 초동대처 능력을 강화하기 위해 도로열선설치 사업비로 국·시비 16억4000만원을 확보했다. 오는 12월까지 총 1.34km 구간에 열선 설치를 완료할 예정이다.

아스팔트 도로면 아래에 설치되는 도로열선은 표면에 있는 감지센서를 통해 강설 시 자동으로 작동, 열을 가해 눈을 녹이는 스마트 자동제어 시스템이다.

이를 통해 폭설 시 즉시 눈을 녹여 선제적 대응을 통한 효율적인 제설작업이 가능해진다. 염화칼슘 사용량도 줄일 수 있는 친환경적인 제설방식이다.

구는 이번 사업을 시작으로 효과를 면밀히 분석해 향후 지역 내 급경사 도로에 열선 설치를 확대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도로열선 설치를 통해 겨울철 폭설 시 선제적인 제설대응체계에 힘을 실어 교통정체와 통행불편을 최소화하고, 주민안전 확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2paper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