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해양교통안전공단, '날씨경영 우수기관' 2회 연속 선정

등록 2021.10.26 11: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풍수해 재난위기 대응 실무 매뉴얼' 자체 개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날씨경영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서울=뉴시스] 박성환 기자 =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KOMSA·이사장 김경석)은 지난 2017년에 이어 2회 연속 '날씨경영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기상청이 주관하는 '날씨경영 우수기관' 선정 제도는 기상정보를 활용해 매출액 향상이나 비용 절감, 인적·물적 피해를 예방하는 등 부가 가치를 창출하거나, 기상재해로부터 안전성을 획득한 기관에 대해 우수성을 인정하는 제도다. 유효기간은 3년이다.

공단은 향후 기상청으로부터 ▲여객선 안전운항 및 재난관리 관련 날씨경영 컨설팅 ▲날씨경영 정보화시스템 구축 지원 ▲날씨경영 홍보 활동 지원 등을 받는다.

공단은 여객선 운항 정보와 기상관측 자료를 연계 분석해 여객선 안전관리 현장에 적용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공단은 매년 풍수해를 대비해, 전국 지사 및 운항관리센터에 여객선 안전운항 관리에 필요한 지역별 맞춤 기상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에는 '풍수해 재난위기 대응 실무 매뉴얼'을 자체 개발했다.

이와 함께 지난 2019년에는 해양기상·교통 분야 협력을 위해 기상청과 체결한 업무협약에 따라, 기상청과 함께 여객선 해양사고 예방 및 신속한 대응을 위한 해양기상정보의 활용 방안 연구 등도 수행 중이다.

김경석 공단 이사장은 "해양기상정보는 해양안전 정책수립과 해양사고 예방에 필수적인 데이터"라며 "공단이 2회 연속 날씨경영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만큼 향후 해양교통안전체계 구축을 위한 실효성 있는 정책 마련과 사업 추진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ky0322@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