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괴산서 아시아유기농 정상회의·세계유기농 심포지엄 개막

등록 2021.10.26 14:42:2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로컬푸드시스템 재건' 주제로 29일까지 온·오프라인 진행

associate_pic

[괴산=뉴시스] 강신욱 기자 = 충북 괴산군이 26일 오후 군청 대회의실에서 7회 아시아지방정부유기농협의회 정상회의와 2회 세계유기농연합회 심포지엄 개막식을 열고 있다. 2021.10.26. ksw64@newsis.com

[괴산=뉴시스] 강신욱 기자 = 충북 괴산군은 26일 7회 아시아지방정부유기농협의회(ALGOA) 정상회의와 2회 세계유기농연합회(GAOD) 심포지엄을 개막했다.

이번 행사는 29일까지 나흘간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열린다.

괴산군이 주최하고 국제유기농업운동연맹 아시아본부(IFOAM)가 주관, 세계유기농연합회(GAOD)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보다 탄력적이고 지속가능한 로컬푸드시스템 재건'을 주제로 펼쳐진다.

첫날 괴산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ALGOA 정상회의 개막식은 이차영 괴산군수, 이시종 충북도지사, 살바토레 바실리 GAOD 공동의장, 권구영 괴산유기농업인연합회장 등이 참석했다.

개막식에서는 ▲2022 IFOAM-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 계약식 ▲엑스포 성공개최 MOU 체결 ▲ALGOA 신임대사 임명 ▲ALGOA 신입회원 가입증서 수여 ▲해외 지자체 MOU 체결 등이 진행됐다.

27일에는 ▲유기농업 관련 대륙별 재건사업 소개 ▲특별 해외 그룹 세션이, 28일에는 ▲블록체인과 유기농업 ▲ALGOA 회원 모범사례 발표 ▲특별 해외 그룹 세션이, 29일에는 ALGOA와 GAOD 정상 선언문 채택에 이어 폐막한다.
associate_pic

[괴산=뉴시스] 강신욱 기자 = 충북 괴산군이 26일 오후 군청 대회의실에서 7회 아시아지방정부유기농협의회 정상회의와 2회 세계유기농연합회 심포지엄 개막식을 열고 있다. 2021.10.26. ksw64@newsis.com

이번 정상회의는 많은 회원국가에서 선포한 탄소중립 계획에 유기농업을 반영하고 정상회의 참여국가의 코로나19 재선사업 공유와 유기농업 성장을 모색한다.

이차영 괴산군수는 "이번 정상회의는 혁신적인 사례들을 공유해 유기농 위상을 크게 높일 것"이라며 "각 회원들의 노력으로 유기농엑스포가 각국에서 정기적으로 열려 유기농산업 발전을 이끌고 코로나 시대 이전보다 더 나은 세상을 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출범 6년 만에 18개국 257개 지방정부와 민간단체를 회원으로 두고 급성장한 ALGOA는 올해 아프리카, 유럽, 북미, 남미 등 세계 친환경 단체들과 유기농 교류의 폭을 넓혔다.

ALGOA 의장국인 괴산군은 지난해 4월 전 세계를 아우르는 유기농 협력체인 GAOD를 구축했다. 이어 같은 해 8월에는 이차영 괴산군수가 이탈리아 살바토레 바실리 에코리전 회장과 함께 GAOD 공동의장으로 추대돼 ALGOA의 국제적 위상을 높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ksw6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