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랄라랜드' 이유리, 연민정으로 깜짝 빙의…혼신의 열창

등록 2021.10.26 16:50:2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채널A '레전드 음악교실-랄라랜드' 프리뷰. (사진=채널A 제공).2021.10.26.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안소윤 인턴 기자 = 배우 이유리가 '왔다 장보리'의 연민정으로 깜짝 빙의한다.

26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되는 채널A '레전드 음악교실-랄라랜드' 12회에서는 가수 김현정이 '레전드 선생님'으로 출격한다. MC 신동엽, 김정은, 이유리, 조세호, 황광희는 물론, 일일 게스트인 블락비 태일, 우주소녀 다영과 함께 진행된다.

이날 김현정은 '랄라송'으로 선정된 '멍'을 가르치던 도중, 노랫말에 집중하라고 지시한다. 그는 "전체적으로 가사 내용이 세다 보니까 발음도 세게 하면 좋다"면서 '너 나를 쉽게 봤어 그렇지 않니'라는 노랫말을 읽어 내려간다.

김현정은 "사랑에 대한 내용일 수도 있고, 인간관계에 대한 저주일 수도 있다. 드라마처럼 감정을 잘 살려서 불러야 한다"고 전했다. 이후 그는 이유리에 "연민정 스타일로 해 봐라"라고 주문한다.

이유리는 갑작스러운 요청에도 혼신의 연기를 선보여 모두를 소름 돋게 만든다. 또 김현정의 히트 발라드인 '혼자한 사랑'을 뱃심부터 끌어올린 고음으로 열창해 감탄을 자아낸다.


◎공감언론 뉴시스 95thdb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