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문성유 캠코 사장 오는 29일 퇴임

등록 2021.10.26 17:32: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진환 기자 = 문성유 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이 지난해 10월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정무위원회 회의실에서 열린 예금보험공사·한국자산관리공사·한국주택금융공사·한국예탁결제원 등 국정감사에서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0.10.20.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최홍 기자 = 문성유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사장이 오는 29일 퇴임한다.

문 사장은 26일 "그동안 도와주신 모든 분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임기를 다하지 못한 아쉬움이 있지만, 코로나19 상황에서 어려움에 부닥친 서민·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소임을 다하고자 노력해왔다"고 말했다.

그는 "캠코가 국가 경제 발전을 위해 역할을 넓혀갈 수 있도록 재임 기간에 사장으로서 직무를 압축적으로 수행해 왔다"며 소회를 밝혔다.

이어 "공직과 캠코에서의 폭넓고 다양한 경험에 더해 국가 예산·재정과 자산관리 전문가로서 지역사회와 국가발전에 더 크게 기여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 사장은 지난달 금융위원회에 개인 사유로 캠코 사장에서 물러나겠다는 뜻을 밝혔다.

문 사장은 2019년 12월 3년 임기로 취임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hog888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