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천안 재난지원금 제외 시민 '11월1일부터 신청'

등록 2021.10.27 09:47:5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천안=뉴시스] 이종익 기자 = 천안시는 27일 정부 상생 국민지원금 제외 시민에게 지급하는 '천안시 코로나19 상생지원금' 신청을 온라인에서 11월 1일부터 받는다고 밝혔다. 

시는 인구 68만4048명의 16.9%인 10만4565명과 영주권자, 결혼이민자 등 외국인 4293명으로 총 10만8858명 규모로 파악하고 있다.

상생지원금은 정부 국민지원금과 동일하게 1인당 25만원을 지급하나, 건강보험 납부액과 부양관계는 고려하지 않는다. 

 지원대상은 올해 6월 30일 기준 천안시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내국인과 외국인(영주권자, 결혼이민자) 중 정부 국민지원금 지급에서 제외된 시민이다.

대상자 여부는 11월 1일부터 천안사랑카드 누리집(ok.konacard.co.kr/44130/1)에서 조회할 수 있다. 

내국인 대상자는 온라인 또는 오프라인 중 한 가지 방식을 택해 신청할 수 있다.

 11월 1일부터 26일까지 천안사랑카드 누리집이나 스마트폰 앱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신청한 다음 날 지원금을 천안사랑카드에 충전받을 수 있다.

오프라인 신청은 11월 8일부터 26일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하면 된다. 외국인은 오프라인 신청만 가능하다.


◎공감언론 뉴시스 007new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