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유승호·이혜리, 커플 시너지 예고…'꽃 피면 달 생각하고'

등록 2021.11.20 08:4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꽃 피면 달 생각하고'. 2021.11.19. (사진 =꽃피면달생각하고문화산업전문회사, 몬스터유니온, 피플스토리컴퍼니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조민정 인턴 기자 =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의 주연배우 유승호와 이혜리가 시너지를 예고했다.

20일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측은 남영(유승호 분)과 강로서(이혜리 분)의 커플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밀주꾼을 단속하는 원칙주의 감찰과 술을 빚어 인생을 바꿔보려는 밀주꾼 여인의 추격 로맨스다.

공개된 포스터 속 로서는 손과 표주박으로 남영의 입을 막고 있다. 남영은 로서에게 입막음을 당한 채, 그녀에게 둘러싸여 황당하다는 듯한 표정을 짓고 있다.

제작진은 "사헌부 감찰과 밀주꾼, 만나선 안 될 두 사람이 만나 벌어지는 아슬아슬한 이야기가 시청자들에게 짜릿함과 설렘을 안길 것이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청했다.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오는 12월20일 KBS 2TV에서 첫 방송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sue8753@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