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허재, 사랑의열매 홍보대사 위촉…두 아들과 정기기부

등록 2021.11.26 20:03:3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사랑의열매 홍보대사로 위촉된 허재 전 농구 국가대표팀 감독. (사진 = 사랑의열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농구 대통령' 허재 전 국가대표 감독을 사랑의열매 홍보대사에 위촉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오후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열린 위촉식에 참석한 허 전 감독은 아들인 농구 선수 허웅(원주 DB), 허훈(수원 KT)과 함께 사랑의열매 가족 단위 정기기부 프로그램인 '착한가정'의 4000번째 회원이 됐다.

사랑의열매 측은 "허 전 감독은 대한민국 최고의 농구 선수이자 감독으로 활약했고, 최근 특유의 입담과 예능감으로 방송에서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이번 홍보대사 위촉을 통해 전 연령대에게 친근한 이미지를 심어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허 전 감독은 "이번 기회에 나눔의 의미를 되새겨 보고, 홍보대사로서 이웃 사랑을 널리 알리고 실천하도록 노력하겠다. 우리 가정의 작은 손길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우리를 시작으로 많은 분들이 '착한가정'이 되어주시면 좋겠다"고 전했다.

조흥식 사랑의열매 회장은 "홍보대사 허재의 활약을 기대한다. 삼부자가 대한민국 대표 농구 명가이자 대표 나눔 가정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