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윤석열 "저는 충청의 아들…충청지역서 정권교체 신호탄"(1보)

등록 2021.11.29 09:11:2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대선 D-100일 맞춰 중앙선대위 회의 첫 주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28일 오후 서울 여의도 한 카페에서 열린 '대선 D-100, 내일을 생각하는 청년위원회 및 청년본부 출범식'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2021.11.28. myjs@newsis.com


[서울=뉴시스] 박미영 권지원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대선 D-100일인 29일 첫 중앙선대위회의를 주재하고 "저는 충청의 아들이고 충청은 제 고향이나 다름없다. 충청지역에서 정권교체 신호탄을 쏘겠다"라고 밝혔다.

윤 후보는 이날 "D-100일 되는 날 첫 선대위 회의를 하고 저는 첫 일정으로 충청지역 2박3일 일정으로 가게됐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충청은 제 고향이나 다름없어 역사를 보면 충청은 늘 캐스팅 보트를 쥔 지역이고 대선 승부처였다. 중원인 충청에서 정권 교체의 신호탄을 쏘아올리는 걸 시작으로 승리의 백일 대장정 나서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mypark@newsis.com, leakw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