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신보, 올해 P-CBO로 코로나 피해기업에 5.2조 공급

등록 2021.11.29 10:15:0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이달 5100억 규모 발행…올해 P-CBO 마감
"내년에도 올해 수준 P-CBO 보증 지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정옥주 기자 = 신용보증기금(신보)은 코로나19 피해기업 등의 원활한 자금 조달 지원을 위해 이달 5100억원 규모의 채권담보부증권(P-CBO)를 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달 발행을 마지막으로 올해 P-CBO 발행은 마감된다.

신보는 올 한해 신규자금 4조4000억원과 차환자금 8000억원 등 총 5조2000억원 규모의 P-CBO를 발행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에 유동성을 지원했다. 올해 공급계획인 5조1000억을 웃도는 수준에서 P-CBO 발행을 마무리한 것이다.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한시적으로 운영되고 있는 '코로나19 피해대응 P-CBO보증'은 아직까지 기업들의 피해가 지속되고 있는 만큼 내년에도 올해와 비슷한 수준으로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신보 관계자는 "위드 코로나가 시작됐지만 최근 발생한 해외 원자재 가격, 물류비 상승 등으로 기업들은 여전히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체감하고 있다"며 "내년에도 경제상황과 기업들의 자금 수요에 맞춰 지속적인 발행을 추진해 국가 경제의 안전망 역할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anna22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