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강기정 전 정무수석 `전직 광주시공무원 지지' 모임 떴다

등록 2021.11.29 10:39:5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광주시·유관기관 퇴직 공무원 150여명 상무포럼 오늘 창립총회,
강 전 수석 ‘호남 7대 대선공약과 지역 정치권의 역할’특강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뉴시스] 배상현 기자 = 내년 6월 지방선거에서 광주시장에 도전하는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을 지지하는 광주시 전직 공무원  모임이 떴다.

상무포럼( 상임대표 이연 전 광주시민안전실장)은 광주시 및 유관기관 퇴직공무원들이 공직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발전에 대한 정책과 비전을 제시하기 위한 포럼을 결성했다고 29일 밝혔다.

상무포럼에는 이연 상임대표와 노희용 고문(전 광주동구청장)을 비롯해 임희진, 송승종, 유용빈, 황인숙, 노원기, 이환의, 장경화, 오영남 공동대표 등 시와 자치구, 유관기관 퇴직공무원 등 150여명이 회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포럼은 반평생을 시정발전과 지역발전을 위해 봉직하던 퇴직자들이 경험과 경륜을 바탕으로 지역발전의 정책과 비전을 발굴ㆍ제시하고, 젊고 참신한 인재육성과 시민의 자긍심을 고취시키는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지방자치 발전을 위한 제도개선 방안 모색 ▲선진제도를 연구와 대안 제시 ▲지역· 분야별 민생 현안과 정책대안 수립 ▲사회·경제적 소외계층을 대변하기 위한 공익적 활동사업을 추진하고, 공청회와 세미나, 설명회 및 학술활동도 병행할 예정이다.

상무포럼은 이날 오후 2시 광주 서구 라붐웨딩홀 3층에서 회원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창립총회를 마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이날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이 초청 강연자로 나서 ‘호남 7대 대선공약과 지역 정치권의 역할’을 주제로 특강을 펼친다.

 송승종 상무포럼 사무총장은 “상무포럼 회원들의 친목 도모는 물론,  광주시정과 지역 발전에 도움이 되는 조직으로 활성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raxi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