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허태정 대전시장, "외부전문가 TF구성"…또 조직혁신 주문

등록 2021.11.29 13:51: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대전=뉴시스] 조명휘 기자 = 허태정 대전시장이 29일 주간업무회의를 주재하면서 민선7기 사업성과에 대한 시민공유와 조직혁신을 위한 전문가 그룹 구성 등을 주문하고 있다. (사진= 대전시 제공) 2021.11.2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 조명휘 기자 = 허태정 대전시장이 연이어 조직혁신을 주문하고 있다.

최근 잇따라 공직기강 해이 문제가 불거진데 따른 것으로, 내년 6월 지방선거를 대비한 위기관리 성격도 있다는 해석이다.

허 시장은 이날 시청 중회의실에서 주간업무회의를 열고 올해 발생한 공직기강 관련 사안에 대해 엄중한 대처를 주문하면서 "외부 전문가가 참여하고 리드하는 대응조직(T/F)을 조속히 구성하라"고 지시했다.

그는 "공직사회를 일신하려는 자구책은 물론이고 대외적 신뢰를 회복하기 위한 노력도 병행돼야 한다"며 신속한 대응을 거듭 강조했다.

허 시장은 최근 신입 공무원이 직장내 갑질 의혹속에 스스로 목숨을 끊거나, 술에 취해 경계석을 도로에 던져 오토바이로 음식을 배달하던 라이더가 숨지는 사례 등이 일어나자 기회가 있을때마다 강도 높은 조직혁신을 주문중이다. 

이밖에 허 시장은 민선7기 시정성과를 시민과 적극 공유할 것과 새로 세워질 보문산 전망대의 콘텐츠를 구체화할 것 등을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emed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