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보호종료아동 주거공간 '희망디딤돌 경기센터' 개소

등록 2021.11.29 15:52:5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삼성전자, 사랑의열매 등 민관합작
화성시 봉담읍, 고양시 일산동구에 마련

associate_pic

29일 오후 경기 화성시 '희망디딤돌 경기센터' 개소식이 열렸다. (사진=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박상욱 기자 = 경기도가 보호종료아동을 위한 주거 자립공간을 마련하고 29일부터 공식 운영에 들어갔다.

경기도와 ㈜삼성전자,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이날 화성시 봉담읍에 있는 '희망디딤돌 경기센터'에서 개소식을 열었다.

민관합작으로 추진한 '희망디딤돌 경기센터'는 만 18세 이후 시설에서 퇴소해 또래보다 이른 나이에 홀로서기를 해야 하는 보호종료아동의 주거 공간으로 화성시 봉담읍과 고양시 일산동구에 마련됐다. 보호종료아동이 거주하는 '생활관'(화성 14실, 고양 4실), 시설 퇴소 이전 자립을 체험할 수 있는 '체험실'(화성 3실, 고양 2실), 사무 및 상담 공간 등으로 구성했다.

만 18세 이상 25세 미만 복지시설 퇴소(예정) 보호아동·청소년이라면 누구나 입주를 신청할 수 있으며, 입주 기간은 최대 2년이다. 현재 생활관 18실 중 8실이 입주 예정이고, 나머지 10실은 내년 초까지 모집한다.

이와함께 도는 취업·생활·재정관리 등의 1대 1 맞춤형 지원 프로그램, 보호 중인 중·고등학생들이 자립을 미리 경험해 보는 자립 체험 프로그램, 진로·교육 프로그램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오병권 경기도지사 권한대행은 "경기센터가 문을 연 덕분에 우리 아이들이 편안하게 쉴 공간이 생기고, 미래를 고민할 수 있는 전문가와 언제나 함께하며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여건이 확충됐다"며 "시설에서 나온 청년들이 자립의 두려움을 넘어 우리 사회의 든든한 구성원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소식에는 박학규 삼성전자 DS부문 경영지원실장 사장, 조흥식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 등이 참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w7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