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조민아, 위생 논란 재점화 심경…"자신들 삶 살기를"

등록 2021.11.29 17:07:1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민아.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제공).2021.11.29.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안소윤 인턴 기자 = 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재점화된 거짓 해명 의혹에 대한 심경을 전했다.

29일 조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세상에 쌓인 화를 앙갚음 하려는 것처럼 논란을 만들어서 숨통을 비튼다"며 운을 뗐다.

이어 "타인을 일방적으로 난도질하는 비뚤어진 칼날들을 거두고 스스로를 위한 건설적인 노력을 한다면 얼마나 가치 있을까"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그는 "끊임없이 노력하며 사랑하는 사람들과 행복하게만 살아도 한 번뿐인 생은 매 순간이 소중하다. 부디 본인 자신들을 위한 의미 있는 삶을 살기를"이라며 글을 마무리했다.

한편, 조민아는 지난달 25일 방송된 SBS 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연애도사 시즌2'에 출연해 과거 베이커리를 운영하면서 휩싸인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그는 "아르바이트생이 유산지를 댄다고 500원짜리를 넣고 구웠다. 아르바이트생 개인 SNS에 올려서 퍼진건데 잘못 전달이 됐다. 처음에는 아니라고 해명했는데 아무도 들어주지 않았다"고 토로했다.

이에 한 누리꾼은 "뻔뻔한 거짓말"이라며 "블로그에 500원짜리 동전 올리는 게 본인의 노하우라고 자랑하듯 써놓고 갑자기 알바생 탓만 한다"며 지적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95thdb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