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재명, 이번주 매타버스로 2박3일 전북·세종行

등록 2021.11.30 10:37:5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광주·전남 4박5일 방문에 이어 2주 연속 호남 주력

associate_pic

[영광=뉴시스] 류형근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29일 오후 전남 영광군 영광읍 영광터미널시장에서 지지호소 연설을 하고 있다. 2021.11.29. hgryu77@newsis.com


[서울=뉴시스] 한주홍 기자 = 전국을 돌며 민심 행보를 펼치고 있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이번 주말 전북과 세종을 찾는다.

30일 민주당에 따르면 이 후보는 12월3일부터 5일까지 사흘간 '매타버스(매주 타는 민생버스)'로 4주차 일정으로 전북과 세종을 찾아 시민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 후보는 지난 주말 전남·광주를 4박5일 찾은 데 이어 2주 연속 호남을 찾아 호남 민심 잡기에 주력할 계획이다. 민주당의 '텃밭'이라 불리는 호남이지만 대부분의 여론조사에서 이 후보는 70%의 지지율을 넘기지 못하고 있다.

이 후보는 이번 광주·전남 일정에서도 "호남은 민주당의 텃밭이 아닌 죽비" "사회적 어머니 호남"이라며 호남 지지층 결집에 공을 들였다.

특히 전북 지역은 이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상임고문을 맡았던 정세균 전 국무총리의 고향인 정 전 총리가 이 후보와 동행해 힘을 실어줄지도 주목된다.

세종에서는 지역균형 발전 등에 대한 메시지를 강조할 예정이다.

이 후보 선대위는 특별법을 만들어 세종시에 행정수도 지위를 부여하는 행정수도 이전 공약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