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논산시-신세계푸드, 농가 안정적 판로 확보 '맞손'

등록 2021.11.30 16:50: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대전=뉴시스] 조명휘 기자 = 황명선(왼쪽) 충남 논산시장과 송현석 신세계푸드  대표이사가 30일 시청 회의실에서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 논산시 제공) 2021.11.3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논산=뉴시스] 조명휘 기자 = 충남 논산시와 신세계푸드가 지역 농가 농산물의 안정적 판로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논산시는 30일 시청 회의실에서 황명선 시장을 비롯해 신세계푸드 송현석 대표이사, 영농법인·농가단체 대표 등이 함께한 가운데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시와 신세계푸드는 안정적인 농산물 공급과 판촉 및 홍보, 신제품 개발에 협력하고 신규사업 투자를 적극 검토하게 된다. 또한 시에서 추진하는 각종 복지정책에 동참하고, 일사일촌 결연에도 적극 나서기로 했다.  .

 신세계푸드는 연 매출 1조 3000억원 규모의 신세계 그룹 계열 종합식품기업으로, 식품제조 및 유통, 외식, 위탁급식, 베이커리 등에 나서고 있다.

현재 논산시에서 신세계푸드로 납품하는 농산물은 토마토를 중심으로 딸기, 엽채류 등 97억원 규모다. 앞으로 로메인 상추를 비롯한 각종 농산물 등으로 범위를 확대해 내년엔 116억 4000만원 규모의 농산물을 납품할 것으로 기대된다.

송현석 신세계푸드 대표이사는 “논산지역의 농산물 소비를 촉진할 수 있는 다양한 마케팅 전략을 통해 지역과 농가, 기업이 함께 윈윈하는 길을 열겠다"고 했다.

 황명선 시장은 "신세계푸드와 긴밀한 협력관계를 바탕으로 농업의 새로운 발전전략을 수립하고, 농촌이 함께 잘 사는 동고동락 논산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emed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