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쿠쿠홈시스, 코로나19 뚫고 해외 렌털 사업 질주

등록 2021.12.01 10:31:0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3분기 해외 매출 전 분기 대비 50% 증가
신규 미국·호주 순항…매출 90%·193%상승
동남아 온라인 유통채널 통합…프로모션↑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권안나 기자 = 쿠쿠홈시스의 해외사업이 코로나19 팬데믹 여파 속에서도 유의미한 성장세를 이어간 것으로 나타났다.

1일 쿠쿠홈시스에 따르면 지난 3분기 이 회사의 전체 해외법인 연결기준 매출은 전 분기 대비 50% 성장한 2369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지난 2019년 8월 법인을 설립한 미국에서 가장 주목할만한 성장을 이룬 것으로 나타났다. 쿠쿠홈시스 미국 렌털법인 3분기 매출은 전 분기 대비 90%, 전년 동기 대비로는 53% 증가했다.

쿠쿠홈시스는 미국에서도 코로나19로 위생 가전에 관한 관심이 커지면서 정수기, 비데 등 청정 가전의 수요가 높아진 데 따른 결과로 분석했다. 쿠쿠홈시스는 이 가운데 미국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제품 라인업과 서비스를 확대하며 렌털 사업 안착에 주력했다.

올해 조지아, 씨애틀, 라스베가스, 알라배마 지역으로 신규 지점망 확대를 완료하고 연내 오레곤, 덴버, 보스톤 지역으로 판매처 확대를 진행 중이다. 내년에는 시카고에 지점을 설립하고 마이애미 외 다양한 지역 진출을 추진하며 미국 전 지역에 분포한 한인 거주지와 주요 도시를 공략하며 렌털 시장을 선점해 나갈 예정이다.

쿠쿠홈시스는 4분기에도 미국 렌털 사업 성장세가 지속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현지 렌털 고객을 위한 콜센터 시스템을 구축하고, 연말을 겨냥한 온라인 프로모션을 강화할 예정이다. 겨울철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100°C 끓인 물 정수기와 연말 선물로 제격인 리네이처 발광다이오드(LED) 마스크 등 신제품 론칭을 앞두고 있다.

지난해 6월 법인을 설립한 신규 시장 호주도 3분기 매출이 전 분기 대비 193% 늘어나는 등 한인 사회를 중심으로 렌털 고객이 꾸준히 증가하며 실적 증가가 두드러졌다. 이에 힘입어 쿠쿠홈시스는 호주 내 렌털 사업뿐 아니라 대형 유통, 온라인 등으로 판로를 넓히고, 공기청정기 론칭도 준비 중이다.

쿠쿠홈시스는 미국과 호주 시장 활성화에 집중하는 한편, 오미크론 등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확산세에 주시하며 해외 진출국에서 높아지는 위생 가전 수요를 맞추기 위한 준비에 돌입했다.

주력 진출 국가인 말레이시아를 포함한 동남아 시장에서 공기청정기와 정수기를 필두로 국가별 상황과 여건에 맞춘 제품 라인업과 프로모션을 수립해 시장 공략을 강화할 예정이다.

특히 코로나19로 전세계적으로 급성장한 온라인 이커머스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등 인접국가 간 온라인 통합 사업을 구축해 동남아 지역에서 더욱 체계적인 유통 채널 확대에 나섰다.

또 3분기 실적이 전년 동기 대비 371% 증가하며 공기청정기 매출이 크게 상승한 인도에서 현지 맞춤형 프로모션을 강화한다. 인도 뉴델리에서 매년 11월 초부터 주민들이 엄청난 양의 폭죽을 터트리는 힌두교의 디왈리 축제 기간을 겨냥해 공기청정기 판매 촉진에 힘쓸 예정이다.

쿠쿠홈시스 관계자는 "전 세계를 강타한 코로나 팬데믹 속 현지 맞춤 전략으로 해외 사업에서 유의미한 성과를 이루고 누적 계정 수 120만을 달성하며 글로벌 렌털 강자 브랜드로 도약하고 있다"며 "신규 개척국인 미국과 호주에서의 호실적을 지속해 나가며 기존 주력 진출국인 동남아 시장도 쿠쿠홈시스만의 경쟁력을 갖추고 시장 확대를 위한 발판을 계속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ymmn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