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찰, 홍성군청 등 압수수색 종료…화물차 번호판 부당 거래 의혹

등록 2021.12.01 14:23:0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홍성=뉴시스]김도현 기자 = 화물차 번호판 부당 거래 의혹과 관련 경찰이 홍성군청과 업체 등을 압수수색했다.

충남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1일 낮 12시 30분께 뇌물수수 혐의를 받는 홍성군청 공무원 A씨에 대한 압수수색을 종료했다.

경찰은 홍성군청 건설교통과와 해당 운수업체 2곳에 수사관 13명을 투입, 컴퓨터와 서류 등 자료를 확보했다.

A씨가 화물차 운수업체에게 영업용 화물차 번호판을 내주는 과정에서 뇌물을 주고받았다는 첩보를 경찰이 입수,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kdh191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