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현대중공업, 31년째 어려운 이웃에 김장김치 전달

등록 2021.12.01 15:31:3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 관계자들이 1일 현대백화점 울산동구점 옆 현대광장에서 '제31회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사진=현대중공업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뉴시스] 안정섭 기자 = 현대중공업그룹이 올해로 31년째 지역 어려운 이웃들에게 김장 김치를 전달하며 따뜻한 정을 나눴다.

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은 1일 현대백화점 울산동구점 옆 현대광장에서 '제31회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현대중공업 이상균 사장, 현대미포조선 신현대 사장, 금속노조 현대중공업지부 조경근 지부장을 비롯해 정천석 동구청장, 홍유준 동구의회 의장, 동구종합사회복지관, 현중어머니회, 현미어머니회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현대중공업은 지난 1991년 국내 기업체 중에 처음으로 김장 담그기 행사를 개최한 이래 매년 12월 무렵 직접 김장 김치를 담가 어려운 이웃들과 나눠왔다.

하지만 지난해부터 코로나19 확산으로 자원봉사자들이 모여 김치를 담그기가 어려워지자 김치 완제품을 구입해 전달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취약계층이 더 큰 어려움을 겪는 상황을 고려해 지난해 김치 수량을 기존 8000포기에서 8500포기로 늘린데 이어 올해는 1만포기로 더 늘렸다.

이웃들의 겨울나기를 도울 김장 김치는 이날 동구지역 9개 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지역 독거노인과 소년소녀가장 1260세대와 동구노인복지관, 동구종합사회복지관 등 복지시설 43곳에 골고루 전달됐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김장 김치는 식탁에서 빠질 수 없는 든든한 겨울 반찬거리"라며 "더 많은 이웃들이 김치를 맛있게 드시고 이번 겨울도 건강하게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현대중공업은 1991년부터 올해까지 31년동안 총 21만1500포기의 김장 김치를 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h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