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목원대 박지우·허준경씨 'D2B 디자인페어' 금·은상

등록 2021.12.01 15:27:0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목원대 박지우씨 작품 ‘한국의 인상주의’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 유순상 기자 = 목원대 국제무역물류학과 4학년 박지우씨(24)와 산업디자인학과 4학년 허준경씨(25)가 1일 서울 오크우드 프리미어 호텔에서 열린 '2021D2B(Design to Business)  디자인페어 시상식'에서 각각 금상(상금 300만원), 은상(100만원)을 수상했다.

올해 16회째를 맞는 D2B 디자인페어는 예비 디자이너들이 직접 디자인을 출원하고 상품화하는 과정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국내 우수기업에 창의적이고 우수한 디자인을 공급하기 위해 특허청과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는 공모전이다.

올해는 전국 84개 대학에서 3697점의 작품을 출품했다.

박씨의 작품은 ‘한국의 인상주의’로 국내 영화와 드라마 등에 많이 노출되는 루셀 금고의 전면에 한국의 명소를 유명 화가의 화풍으로 표현, 한국문화 특성을 잘 반영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박 씨는  선일금고제작㈜와 라이센스 계약 체결을 진행하고 있다.

허씨 수상작은 ‘영유아 촉각장난감 토이치(Toych)’다. 토이치는 장난감을 뜻하는 영어 ‘토이’(toy)와 촉각을 뜻하는 ‘터치’(touch)의 합성어다. 러시아 전통 목제인형인 ‘마트료시카’의 형식을 빌려 이용한 영유아용 촉각 장난감을 디자인했다.

박 씨는 “단순히 물건을 보관하는 투박한 잿빛의 금고가 아닌 하나의 인테리어 오브제처럼 보이면서도 자연스럽게 녹아들어 따듯한 인상을 주기 위한 디자인을 고안했다”며 “앞으로도 좋은 디자인을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sy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