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삼성, 올해도 성금 500억 기부…'이재용의 동행' 지속(종합)

등록 2021.12.02 00:1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계열사 16개 동참…임직원 자발적 모금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박정규 이재은 기자 = 삼성전자와 주요 계열사들이 연말을 맞아 이웃사랑성금 50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내세운 '동행' 비전을 통해 사회공헌활동(CSR)을 지속해나간다는 차원이다.

삼성전자는 1일 오전 서울 중구에 있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관에서 성인희 삼성 사회공헌업무 총괄 사장, 조흥식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삼성전자 사원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연말 이웃사랑 성금 전달식을 가졌다.

성 사장은 성금 전달식에서 "삼성과 모금회의 변함없는 협력이 우리 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성금은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삼성전기, 삼성SDI, 삼성SDS, 삼성생명, 삼성화재, 삼성카드, 삼성증권, 삼성자산운용, 삼성물산, 삼성엔지니어링, 제일기획, 에스원, 삼성바이오에피스, 삼성경제연구소 등 16개 계열사가 출연해 마련했다.

연말 이웃사랑성금 기탁에 참여한 계열사는 지난해 13개사에서 올해 16개사로 늘었다. 각 회사들은 자체적으로 대외 기부금 출연 승인 절차를 거쳤다. 특히 올해는 회사 기금 외에도 수만 명의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기부금을 성금에 포함해 '나눔'의 의미를 더했다.

삼성은 1999∼2003년 매년 100억원씩 기부했다. 2003∼2010년은 매년 200억원, 2011년 300억원, 2012년부터는 500억원씩 맡겨 오고 있다. 누적금액은 7200억원이다.

삼성이 전달한 성금은 ▲청소년 교육 지원 ▲취약계층 의료 지원 ▲장애인 복지 증진 등 다양한 분야에 사용될 예정이다. 또 유니세프, 푸른나무재단, 한국생명의전화, 환경재단,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등 8개 비정부단체(NGO)와 함께 제작한 2022년도 달력 31만 개를 구입해 임직원들에게 제공키로 했다.

달력을 제작하는 NGO는 주로 ▲청소년 교육 ▲아동보호 ▲자살예방 ▲기후변화 대응 ▲장애인식개선 사업을 하는 단체다.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삼성전기, 삼성SDI, 삼성SDS, 삼성생명, 삼성화재, 삼성카드, 삼성증권, 삼성자산운용, 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바이오에피스, 제일기획, 웰스토리, 삼성경제연구소 등 15개 계열사가 NGO 달력 공동 제작에 참여한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미국 출장 일정을 마치고 24일 오후 서울 강서구 서울김포비즈니스항공센터를 통해 귀국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23일(현지시간) 반도체 위탁생산(파운드리) 신규 생산라인을 미국 텍사스주 테일러시에 짓겠다고 발표했다. 건설·설비 등 예상 투자 규모는 170억 달러(약 20조 원)로, 삼성전자의 미국 투자 중 역대 최대 규모다. (공동취재사진) 2021.11.24. photo@newsis.com

이번 성금 기부도 CSR에 대한 이 부회장의 비전과 관련된 사업의 일환이라는 게 삼성 측의 설명이다. 삼성은 이 부회장의 '동행' 비전에 따라 CSR 활동이 사회에 실질적인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방향성을 재정립하면서 구체적 방안을 마련해 추진하고 있다.

이 부회장은 앞서 2019년 창립 50주년 메시지를 통해 "같이 나누고 함께 성장하는 것이 세계 최고를 향한 길"이라는 비전을 제시한 바 있다. 올해 1월 임직원들에게 전한 메시지에서도 "이미 국민들께 드린 약속들은 반드시 지켜야 한다"며 "투자와 고용 창출이라는 기업의 본분에도 충실해야 한다. 나아가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삼성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말했다.

지난달 고(故) 이건희 회장의 1주기 추도식에서는 "겸허한 마음으로, 새로운 삼성을 만들기 위해, 이웃과 사회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해 우리 모두 함께 나아가자"고 말해 삼성의 사회적 역할을 거듭 강조했다.

이 같은 비전과 관련해 삼성은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이라는 CSR 비전 아래 청소년 교육 중심의 사회공헌 활동과 상생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청소년 교육 중심 활동으로는 ▲청년SW아카데미 ▲스마트스쿨 ▲드림클래스 등 청소년의 잠재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또 협력회사와 동반성장을 위한 활동으로 ▲신기술개발·인력양성·매출확대 지원 ▲상생펀드·물대펀드 조성 ▲우수 협력사 인센티브 지급 ▲스마트공장 지원 ▲미래기술육성사업 운영 등의 상생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k76@newsis.com, lj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