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나희승 코레일 사장, 서울역 방역상황 점검…"방역에 총력"

등록 2021.12.02 09:08:49수정 2021.12.02 11:58: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나희승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사장이 지난 1일 오후 서울역을 찾아 발열측정기, 손소독기 운영 등 방역상황을 점검했다.

나 사장은 지난달 26일 제10대 코레일 사장으로 취임하며 "능동적인 총력 방역체계로 탄탄한 철도방역 안전망을 구축하겠다"고 강조한 바 있다.

나 사장은 이날 서울역 맞이방과 엘리베이터 등 이용객이 많은 곳을 따라 이동하며 열차 타는 곳 입구에 설치된 비접촉식 발열측정기와 손소독기 그리고 에어샤워방식 살균 장치 등의 운영 상황을 살펴봤다.

한국철도는 역과 열차를 매일 2회 이상(KTX는 4.5회) 방역하고 있다. 승객간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전국 주요 역 맞이방에서 열차를 타고 내리는 이동 동선을 분리해 운영하고, 마스크 착용 계도 등 코로나 확산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나 사장은 이어 서울역 운전실과 통제실을 차례로 찾아 선로전환기 결빙예방(히팅) 장치와 화재수신기의 작동 확인 등 겨울철을 대비한 안전 점검을 벌였다.

이두희 서울역장은 "안전한 철도 이용을 위해 소독과 방역을 철저히 하고 있으며 동절기 시설점검도 미리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