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장흥서 음주운전 사망 사고 낸 뒤 도주 60대 구속

등록 2021.12.02 19:57:25수정 2021.12.02 20:51: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음주운전 교통사고를 내고 도주한 뒤 돌아와 다시 2차 사고사고를 내 60대를 숨지게 한 뺑소니 운전자가 구속됐다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 경찰 마크.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장흥=뉴시스]  류형근 기자 = 음주운전 교통사고를 내고 도주한 뒤 돌아와 다시 2차 사고사고를 내 60대를 숨지게 한 뺑소니 운전자가 구속됐다.

전남 장흥경찰서는 2일 음주운전 사망 사고를 낸 뒤 도주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 치사 등)로 A(68)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18일 오후 7시46분께 전남 장흥군 한 도로에서 1t 트럭을 운전하던 중 맞은편에서 달리던 B(64)씨의 차량을 들이받고 도주한 뒤 다시 돌아와 2차사고를 내 B씨를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1차 사고를 낸 뒤 구호 조치 없이 현장을 이탈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후 A씨는 다시 사고현장으로 돌아와 차량의 파손 상태를 살피던 B씨를 치어 숨지게 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가드레일을 받은 것으로 알고 운행을 지속했으며 집 방향이 아니어서 차량을 돌려 다시 주행하던 중 2차 사고가 발생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도로에 설치된 CCTV를 토대로 수사를 벌여 A씨를 붙잡았다.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음주운전 사고를 숨기기 위해 부인을 대신 사고현장에 보냈다는 주장에 대해서도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hgryu7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