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석훈, 성시경과 술 마시다 쓰러질 뻔…'신과함께2'

등록 2021.12.03 19: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석훈, 성시경과 막걸리 마시다가 쓰러질 뻔한 사연 공개한다 2021.12.03(사진=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예지 인턴 기자 = 채널에스(채널S) '신과 함께 시즌2'에서 이석훈이 '말말말'을 늘어놓는다.

3일 오후 8시 방송되는 '신과 함께 시즌2' 18회 게스트로는 이석훈이 출연한다.

이석훈의 등장에 신동엽이 "괘씸하다"고 혼을 냈다. 어리둥절해하던 이석훈은 이내 "아내를 처음 만난 곳이 신동엽이 진행한 '사랑의 스튜디오'"라며 아내와의 첫 만남을 회상한다.

신동엽은 "한껏 밀어주려고 노력했다. 내가 중매를 선 셈이다"며 이석훈에게 양복 선물을 기대하기도 했다.

이어 주량을 묻는 질문에 이석훈은 "아내와 나, 둘 다 술을 못 마신다"고 말했다. 또 이석훈은 과거 성시경과의 술자리를 떠올리며 "막걸리 석 잔을 마셨는데 다음 날 쓰러지는 줄 알았다. 성시경과 술자리는 각오하고 만나야 한다"고 혀를 내둘렀다. 이에 애주가 4MC는 그런 이석훈을 이해할 수 없는 표정을 지었다.

한편 '신과 함께 시즌2'는 더욱 업그레이드된 케미를 보여줄 4MC 신동엽, 성시경, 박선영, 이용진이 '푸드 마스터'로 변신해 특별한 날을 더욱 특별하게 해 줄 메뉴를 추천하고, 함께 이야기와 맛을 나누는 푸드 추천 토크쇼다.


◎공감언론 뉴시스 hopeyeji@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