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윤석열 "져서도 안 되고 질수도 없는 선거 만들어야"

등록 2021.12.04 10:57:53수정 2021.12.04 15:57: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6일 중앙선대위 출범...약한 당협 조직 재건해야"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최서진 기자=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와 이준석 대표 등이 4일 부산 수영구 국민의힘 부산시당에서 열린 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 참석했다.

[서울·부산=뉴시스] 정윤아 최서진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는 4일 "이번 대선은 우리가 절대 져서도 안 되고, 질수도 없는 그런 선거를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날 윤 후보와 이준석 대표가 화해한 뒤 열린 첫 선대위 회의다.

윤 후보는 이날 오전 부산 수영구 부산시당에서 선거대책회의를 열고 이같이 말하며 "어떤 분들은 정권탈취라고도 합니다만 반드시 정권교체를 이뤄야할 의무가 있는 선거"라고 했다.

윤 후보는 "6일에 중앙선대위 출범식이 있다"며 "전국 모든 지역의 선거대책기구와 당협시도당 또 국회의원 지역 선대위가 다 발족하면서 본격적인 90일의 대장정이 시작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가장 중요한 건 모든 의원들의 지역구 당협을 중심으로 더 세부조직을 재건하고 바탕으로 국민의 여론과 바램을 촘촘히 받아들여야한다"며 "그걸 중앙당으로 보내서 중앙선대기구에서 공약화하고 중앙과 최전선이 하나가 돼 원활하게 소통을 강화해나가는 게 선거방법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윤 후보는 "중앙선대기구는 선대위와 각 본부들이 원활히 최선 다해서 일선 지역의 선대기구를 지원할 것"이라며 "지역 주민들 중에 아직 드러나지 않은 분들 잘발탁해서 정치신인으로 등장할 계기도 만들면 좋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ona@newsis.com, westji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