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뉴노멀 화두와 인권의 만남'…서울인권 콘퍼런스 개최

등록 2021.12.06 11:15: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메타버스, ESG 등 인권과 연계해 발전 방안 모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서울시가 6~7일 이틀간 '2021 서울 인권 콘퍼런스'를 온·오프라인으로 개최한다. (사진=서울시 제공).2021.12.06.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조현아 기자 = 서울시가 코로나19 이후 뉴노멀 시대에 떠오른 새로운 화두와 인권을 연계해 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2021 서울 인권 콘퍼런스'를 6~7일 이틀간 온·오프라인으로 개최한다.

올해 6회째를 맞는 콘퍼런스는 '코로나19 넘어, 미래! 인권을 말하다'라는 주제로 열린다. 기존에는 장애인, 결혼이주여성 등 우리사회 소수자들의 인권 문제를 중점으로 다뤘다면 올해는 뉴노멀 시대에 주요 분야에서 예상되는 인권문제를 다루고 인권적 가치가 공존하는 방안을 논의한다.

첫날에는 개회식과 '메타버스 시대의 인권 이야기' 등 특별세션이 진행되고, 이튿날에는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와 인권', '가족구성의 변화와 인권', '기후위기와 인권' 등 일반세션으로 구성된다.

한상희 서울시 인권위원회 위원장, 장여경 정보인권연구소 상임이사, 장철준 단국대 법학과 교수, 김순남 성공회대 연구교수 등 총 25명이 연사 등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오세훈 시장은 이날 오후 2시30분에 열리는 개회식에 참석해 환영의 인사를 전한다. 송두환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 등도 축하 인사를 전한다.

오프라인 콘퍼런스는 서울시청 본관 다목적홀에서 진행되며 연사자와 사전에 신청받은 참가자 40명만 참석한다. 온라인은 서울시 공식 유튜브 채널로 생중계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hach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