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캠코, 세대공감 선언문 결의…"세대간 화합 노력"

등록 2021.12.06 11:16: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지난달 29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본사에서 신흥식 사장 직무대행(사진 앞줄 오른쪽 첫번째), 이종국 경영본부장(사진 왼쪽 첫 번째), 직원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Do&Don’t 세대공감 공동 선언식'을 개최하고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자산관리공사)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최홍 기자 =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는 지난달 29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본사 47층에서 공정과 소통을 키워드로 'Do&Don’t 세대공감 공동 선언식'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선언식은 공정·소통에 대한 세대공감을 통해 상호 존중·배려하는 기업문화를 만들어 갈 것을 다짐하기 위해 마련됐다. 신흥식 사장직무대행, 이종국 경영본부장 등 임원진과 각급 직원 대표 20명이 공동 선언문을 결의했다.

선언문에는 세대공감을 위해 구성원들이 해야 할(Do), 하지 말아야 할(Don’t) 행동 수칙들이 담겼다. 지난 두 달여 동안, 11회에 걸쳐 진행한 '반부패·인권침해 예방 간담회’에서 나온 의견들과 윤리·인권주간에 직원들이 작성한 다짐을 모았다.

구체적으로는 ▲업무 배분 등 공정한 기준 정립과 명확한 지시·원칙 공유 ▲세대공감과 화합 노력 ▲긍정적 언어 사용, 상대방 존중 화법 지향 ▲세대 간 좋은 점 배우기, 현재를 바탕으로 미래를 지향하는 상호인식 등이다.

신흥식 캠코 사장 직무대행은 "세대공감을 통해 조직을 통합하는 것은 조화로운 미래를 열어가기 위한 필수과제"라며 "캠코는 앞으로도 다름을 존중하고 서로 소통하는 기업문화 속에서 국민 삶에 도움을 드리는 조직으로서 가치를 높여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캠코는 20·30세대 중심 소통·혁신기구 '케이 큐브(K-CUBE)'를 통해 리버스 멘토링(세대공감), 뉴노멀 회식(팀·회식문화 개선) 등 기업문화를 새롭게 바꿔온 성과를 인정받아 인사혁신처주관으로부터 '2021년 인사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 근무혁신 분야에서 장려상 등을 수상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og888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