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미슐랭셰프가 처음 만든 순대맛은…'백종원 클라쓰'

등록 2021.12.06 17:28: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백종원 클라쓰'. 2021.12.06. (사진 = KBS 2TV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고다연 인턴 기자 = '백종원 클라쓰' 백종원이 성시경에게 결혼 할 때 순대를 해주겠다고 약속한다.

6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예능 '백종원 클라쓰'에서는 글로벌 순대 개발에 나선 미슐랭 셰프 파브리의 생애 첫 순대 만들기 도전이 펼쳐진다.

세계인들도 맛있게 먹을 수 있는 순대 레시피 개발을 위해 전국의 순대를 직접 맛보고 공부한 파브리는 순대로 유명한 전주, 천안, 용인 세 지역의 장점을 합친 글로벌 순대 개발에 착수한다.

파브리는 순대의 기본 재료에 더해 백종원이 "보통은 안 넣는다" 라며 의아해한 값비싼 고급재료와 이탈리안들도 맛있게 먹을 수 있는 특별한 레시피를 추가한다.
  
생애 첫 순대 만들기에 긴장한 파브리는 사부님의 도움을 간절히 요청하지만 백종원은 "혼자 혀 봐" 라고 딱 잘라 말한다. 다정한 사부인 백종원이 갑자기 냉정해진 사연에 궁금증이 더해진다.

성시경은 파브리가 순대 만들기에서 제일 어렵다는 속 넣기 방법을 고민하자 자신의 집에 있다는 비장의 무기를 빌려준다. 백종원은 "그게 집에 왜 있어?" 라며 깜짝 놀랐다고 전해져 성시경의 요리 장비에 대한 호기심을 자아낸다.

파브리의 고군분투를 지켜보던 백종원은 성시경과 함께 힘을 합친다. 성시경은 그런 모습이 마치 한 가족 같다며 흐뭇해하고, 백종원은 "너 결혼하면 순대 내가 해 줄게"라고 말한다.

'백종원 클라쓰'는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dayk01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