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크래프톤, 무역의 날 '8억불 수출의 탑' 수상

등록 2021.12.06 17:38: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대한민국 문화 콘텐츠 수출 기여 인정받아
'서비스탑'도 함께 수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크래프톤이 '제58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게임 콘텐츠 업계 유일하게 '8억불 수출의 탑'과 '서비스탑'을 수상했다. 크래프톤 김창한 대표가 기념식에 참여해 수출의 탑을 전달받았다. (사진=크래프톤 제공)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크래프톤이 6일 ‘제58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8억불 수출의 탑’과 ‘서비스탑’을 수상했다.

크래프톤은 ‘PUBG: 배틀그라운드’,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의 제작사로 게임 뿐만 아니라 음반·비디오물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전세계에 공급하며 대한민국의 문화 콘텐츠 수출을 이끈 업적을 인정받았다. 특히 지난 2018년 ‘6억불 수출의 탑’ 수상에 이어 올해 국내 게임 콘텐츠 업체 중 유일하게 ‘8억불 수출의 탑’까지 수상하며 글로벌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8억불 수출의 탑 이외에도 ‘서비스 및 전자적무체물’로 ‘수출의 탑’을 수상한 상위 3개 업체에게 주어지는 ‘서비스탑’도 함께 수상했다. 크래프톤은 올해 ‘8억불 수출의 탑’에 이어 국내 게임 콘텐츠 기업 중 유일하게 ‘서비스탑’ 수상업체에 이름을 올렸다.

김창한 크래프톤 대표는 “크래프톤은 ‘배틀그라운드’라는 글로벌 IP(지적재산권)를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 도전하며 대한민국이 콘텐츠 강국으로 성장하는데 기여해왔다”며 “크래프톤은 앞으로도 신규 글로벌 IP 발굴 및 확장과 더불어 다양한 포맷의 콘텐츠, 이스포츠 개최 등으로 즐거움을 선사하고, 대한민국 문화 콘텐츠의 글로벌 위상을 높이기 위해 도전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크래프톤의 ‘배틀그라운드’는 2017년 출시돼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게임 중 하나로, PC 및 콘솔 누적 판매량 7500만장을 기록했다. 배틀그라운드는 글로벌 서비스를 염두에 두고 개발됐으며, 글로벌 플랫폼인 스팀을 통해 판매되며 스팀 최초의 200만명 동시 접속자를 기록하는 등 다수의 기네스 세계 기록을 확보한 바 있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은 출시 3년 만에 글로벌 다운로드 수 10억건을 돌파하는 대기록을 남겼다.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 역시 지난 11월 전세계 200여개국에 동시 출시되며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가속화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