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위중증 774명 '또 최다'…9세이하 사망자 두번째 발생(종합)

등록 2021.12.07 10:33:18수정 2021.12.07 10:36: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신규확진 4924명…사망 64명 역대 두번째 규모
중환자실 78.2% 가동…수도권 919명 병상대기
사망 64명 중 고령 61명…0~9세 1명 사망 보고
국내 오미크론 변이 확정 12명 늘어 누적 36명
확진자 31.3%는 60세 이상…3차 접종 424만명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0시 기준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4954명을 기록한 7일 서울역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은 시민이 줄을 서고 있다. 재원 중 코로나19 위중증 환자 수는 전날보다 47명 급증한 774명이다. 2021.12.07. kkssmm99@newsis.com

[서울=뉴시스] 구무서 정성원 김남희 기자 = 코로나19로 입원 치료 중인 위중증 환자 수가 또다시 역대 최다 규모로 집계됐다.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5000명에 육박했으며 사망자도 60명 이상 발생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7일 0시 기준 재원 중 코로나19 위중증 환자 수는 전날보다 47명 급증한 774명이다.

그간 최다였던 지난 4일 752명에서 5일 744명, 6일 727명 등 이틀째 감소세를 보이다 다시 774명으로 늘어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위중증 환자 수는 지난 1일부터 일주일째 700명대에서 오르내리고 있다.

위중증 환자 중 60세 이상 고령층이 638명(82.4%)으로 가장 많다. 연령대별로 70대 259명, 60대 213명, 80세 이상 166명, 50대 81명, 40대 26명, 30대 25명, 20대 3명, 0~9세 1명 순이다.

코로나19로 의료기관에 새로 입원한 환자는 전날(681명)보다 35명 많은 716명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7일 0시 기준 재원 중 코로나19 위중증 환자 수는 전날보다 47명 급증한 774명이다. 사망자는 하루 새 64명이 발생했다. (그래픽=안지혜 기자)  hokma@newsis.com

전날 오후 5시 기준 전국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병상은 1254개 가운데 981개가 사용 중으로 가동률은 78.2%다. 한때 80%를 초과했던 병상 가동률은 병상 추가 등으로 하루 만에 다시 78%대로 줄었다.

수도권 내 중환자 병상 806개 중 674개에 환자가 입원해 가동률은 전날 동시간대(86.6%)보다 3.0%포인트 줄어든 83.6%다. 서울 88.1%, 경기 77.4%, 인천 93.7%의 가동률을 보이며, 서울 43개, 경기 84개, 인천 5개 병상만 남았다.

전국에 마련된 준중환자 병상은 623개 가운데 196개, 중등증 환자를 치료하는 감염병 전담병원 병상은 전체 1만1829개 가운데 3389개 여력이 있다.

이날 0시 기준 전국에서 하루 이상 병상을 기다리는 확진자는 수도권에서만 919명이다. 전날 동시간대 1012명보다 93명 줄었다. 전날 30명이었던 비수도권 대기자는 모두 입원한 것으로 파악됐다.

919명의 대기시간은 ▲1일 이상 262명 ▲2일 이상 144명 ▲3일 이상 203명 ▲4일 이상 310명이다. 70세 이상은 494명(53.8%), 고혈압·당뇨 등 질환 및 기타사항으로 분류된 이는 425명(46.2%)이다.

재택치료 대상자는 총 1만6824명이다. 서울 8483명, 경기 5736명, 인천 1025명, 부산 347명, 경북 222명, 충남 196명, 대구 169명, 강원 146명, 제주 136명, 경남 72명, 대전 67명, 전북 61명, 광주 55명, 전남 42명, 충북 38명, 세종 21명, 울산 8명 등이다.

코로나19 사망자는 하루 새 64명이 늘어 누적 3957명이다. 지난 4일 70명에 이어 두 번째로 큰 규모다. 연령대별로 80세 이상 29명, 70대·60대 각 16명 등 61명(95.3%)이 60세 이상 고령층이다.

나머지 3명 중 1명은 0~9세로 파악됐다. 국내 0~9세 확진자 중 두 번째 사망 사례다. 그 외 50대와 40대에서 각각 1명이 숨졌다. 확진자 수 대비 사망자 비율인 치명률은 0.82%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7일 0시 기준 신규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4954명이다. 국내 오미크론 감염 환자는 전날보다 12명 늘어 누적 36명으로 집계됐다. 해외 유입 3명은 남아프리카공화국 입국자다. 나머지 9명은 국내 지역사회에서 발생했다. (그래픽=안지혜 기자)  hokma@newsis.com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4954명으로 월요일(화요일 0시) 기준 최다 규모다. 화요일 0시 기준 신규 확진자 수가 4000명을 넘은 것도 이번이 처음이다.

주말 검사량 감소 영향으로 전날 일일 확진자는 평소보다 적은 4325명이었지만, 이날 다시 5000명 안팎을 기록했다. 지난 이틀간 의심환자 검사 건수는 각각 15만3986건, 27만6226건(잠정)이다.

60세 이상 고령층 확진자는 전체의 31.3%인 1551명이다. 연령대별로 60대 941명, 70대 418명, 80세 이상 192명이다. 10대 이하 확진자는 1097명(22.1%)으로, 0~9세 548명, 10~19세 549명이다. 그 외 50대 647명, 40대 632명, 30대 598명, 20대 429명 등이 발생했다. 

국내 발생 확진자는 4924명이다. 지역별로 서울 2115명, 경기 1315명, 인천 248명 등 수도권에서 3678명(74.7%)이 발생했다. 비수도권 확진자는 1246명(25.3%)이다. 부산 160명, 충남 134명, 대구 129명, 경북·경남 각 128명, 대전 118명, 강원 108명, 충북 80명, 전북 74명, 제주 60명, 전남 56명, 광주 47명, 울산 14명, 세종 10명  등이다.

최근 일주일간 하루 평균 국내 확진자 수는 4983.7명으로 직전 1주간 3729.0명 대비 1254.7명 급증했다. 같은 기간 수도권은 2930.9명에서 3845.7명으로 31.2%(914.8명), 비수도권은 798.1명에서 1138.0명으로 42.6%(339.9명)씩 늘었다.

해외 유입 확진자는 30명으로, 일주일간 하루 평균 28.7명꼴로 발생했다. 공항과 항만 검역에서 5명, 유전자 증폭(PCR) 음성 확인서를 소지한 무증상자 25명이 지역사회에서 격리 중 확진됐다. 내국인은 23명, 외국인은 7명이다.

이날 0시까지 국내에서 확인된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감염 환자는 전날 대비 12명 늘어 36명이다.

신규 환자 12명 중 3명은 남아프리카공화국 입국자, 9명은 국내 지역사회 감염 확진자다. 전체 36명 가운데 해외 유입 확진자는 9명, 국내 감염 확진자는 27명이다. 현재까지 전 세계에서 오미크론 확진자가 나온 국가는 최소 50개국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7일 0시 기준 코로나19 3차 접종 참여자는 전날 28만3796명 늘어 누적 424만2449명이다. 전체 인구 대비 8.3%에 해당하는 규모다. (그래픽=전진우 기자) 618tue@newsis.com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3차 접종자는 28만3796명 늘어 누적 424만2449명이다. 전체 인구 대비 8.3%, 18세 이상 성인 기준으로는 9.6%가 참여했다.
 
2차 접종(기본접종) 완료자는 6만5123명 늘어 누적 4140만206명으로 인구 대비 80.6%, 성인 기준 91.8%다. 1차 접종자는 5만1353명 늘어 4273만3049명이다. 접종률은 전 인구 대비 83.2%, 18세 이상 성인 대비 93.7%다.


◎공감언론 뉴시스 nowest@newsis.com, jungsw@newsis.com, na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