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평택해경, 연안 사고 다발 해역 현장점검

등록 2021.12.07 21:20:15수정 2021.12.07 21:58: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올해 매향리·농섬 일대 차량침수 및 고립사고 5건 발생

associate_pic




[평택=뉴시스] 박종대 기자 = 경기 평택해양경찰서는 7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1시까지 화성시 매향리 선착장과 농섬 인근 해안가를 찾아 연안사고 예방을 위한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박경순 평택해경 서장은 차량 침수와 고립 사고가 자주 발생하는 매향리 선착장, 농섬 일대 연안구역을 둘러보고 안전관리 시설물 상태를 점검했다.

매향리 앞 약 1.3㎞ 해상에 위치한 농섬은 썰물 때 육지와 이어지는데, 지역 특성상 경로 일부가 갯벌로 이뤄져 있어 바닷물이 들어오는 밀물 시기가 되면 차량이 침수되는 사고가 발생하고 있다.

평택해경에 따르면 올해 들어 매향리와 농섬 일대에서 차량 침수 및 고립 사고 5건이 발생했다. 해경은 이러한 사고 예방을 위해 취약 시간에 맞춰 집중 순찰을 실시하고 있다.

박 서장은 "지방자치단체와 협조해 설치한 안전시설물 관리 실태를 지속적으로 점검하고, 농섬을 오가는 차량 침수를 예방할 수 있도록 밀물 시간에 맞춰 집중 안전 순찰을 강화하라"고 지시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