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北 "새 변이 바이러스 5대륙 확산…우리식 방역조치 취해"

등록 2021.12.08 08:14:09수정 2021.12.08 09:12: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우리식의 선제적인 방역조치들 강구"
"방역 규정 어기는 현상 강하게 투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신평광산. 2021.12.08. (사진=노동신문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북한이 오미크론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확산을 경계하며 북한식 방역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오전 "감염력이 높은 새로운 변이 비루스가 5대륙의 여러 나라와 지역으로 급격히 확산되고 감염자가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하여 국제 사회의 불안과 우려를 증대시키고 있다"고 보도했다.

조중통은 "중앙 비상 방역 부문과 각급 비상 방역 부문에서는 대유행병 전파 상황을 예의 주시하면서 악성 비루스의 유입을 철저히 차단하고 비루스 전파 공간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우리식의 선제적인 방역조치들을 더욱 강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매체는 "공공장소들과 일터마다에 방역 규정을 해설 선전하는 선전물들이 게시되고 손 소독과 마스크 착용, 체온 재기 등이 생활화, 습벽화돼 모두가 비상 방역 체계와 질서대로 생활하는 것이 제1차적인 요구로 되고 있다"고 소개했다.

조중통은 또 "기관, 기업소, 공장, 농장들에서 사무실, 생산 현장, 설비와 기공구들을 정상적으로 소독해 이용하며 유열자, 장내성 질병 환자들을 제때에 찾아 대책하기 위한 위생 담당 일꾼들의 역할이 비상히 강화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조중통은 "모든 주민들이 비상 방역 규정과 질서를 자각적으로 지키고 이를 어기는 현상들과 강하게 투쟁하고 있으며 사소한 비정상적인 문제도 신속히 해당 기관에 알려 처리하는 기풍을 철저히 확립해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daer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