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역대최다' 위중증 83.3%가 고령층…3차접종 8.8% 불과

등록 2021.12.08 10:14:3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위중증 840명 '역대 최다'…60대 이상 대부분
정부, 3차 접종 권고하지만…접종 속도 못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백동현 기자 = 지난달 24일 오후 서울 서초구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응급의료센터에서 119구급 대원이 이송한 환자를 재이송할 수 있는 다른 병원을 알아보고 있다. 2021.11.24. livertrent@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지은 기자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사상 첫 7000명을 넘어서는 등 '악화일로'인 가운데, 위중증 환자의 약 83%가 60대 이상 고령층인 것으로 나타났다. 부스터샷(3차 접종) 접종률은 8.8%에 불과하다.

8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재원 중인 위중증 환자는 840명으로, 전날(774명)보다 66명 증가해 또다시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위중증 환자를 연령별로 보면 70대가 283명(33.7%)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60대 240명(28.6%), 80세 이상 177명(21.1%) 순이었다. 위중증 환자의 83.3%가 상대적으로 감염에 취약한 60대 이상 고령층인 셈이다.

이 밖에 50대 85명(10.1%), 40대 26명(3.1%), 30대 24명(2.9%), 20대 3명(0.4%), 10대 1명(0.1%), 0~9세 1명(0.1%) 순으로 위중증 환자가 많았다.

정부와 당국은 확산세를 막기 위해 3차 접종을 거듭 권고하고 있지만, 접종은 좀처럼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이날 0시 기준 신규 3차 접종 참여자는 28만9494명으로 누적 453만8521명이다.

전체 인구(5134만9116명·2020년 12월 주민등록 거주자 인구) 대비 8.8%로, 한 자릿수에 머물러 있다. 18세 이상 성인 기준으로는 10.3%가 3차 접종을 마쳤다.

2차 접종(기본접종) 완료자는 4만1901명 늘어 누적 4145만5846명이다. 전체 인구 대비 80.7%, 18세 이상 성인 91.8%가 기본접종을 완료했다.

신규 2차 접종 완료자는 각각 화이자 3만1718명, 모더나 9129명(교차접종 3221명), 아스트라제네카 813명(교차접종 714명) 등이다. 얀센 신규 접종자는 241명이다.

1차 접종자는 3만7490명 늘어 4277만4131명이다. 접종률은 전 인구 대비 83.3%, 18세 이상 성인 대비 93.8%다.


◎공감언론 뉴시스 kkangzi8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