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북도, 4차 산업혁명 맞아 지역 선도할 6개 과제 발굴

등록 2021.12.08 09:51:23수정 2021.12.08 10:13: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경북도청 *재판매 및 DB 금지


[안동=뉴시스] 박준 기자 = 경북도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지역을 선도할 6개 과제를 발굴했다.

도는 8일 도청 화랑실에서 미래전략 연구지원단 정책과제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미래전략연구지원단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한 선도과제 발굴을 위해 이석희 도 정책자문관을 필두로 전문가 27명으로 구성됐다.

도는 올해 총 7차례 회의(3월부터 10월까지)를 개최하고 경북이 정책트렌드를 선도할 48개 메가프로젝트를 제안했다.

도는 이를 바탕으로 한 과제 간 융·복합 심층연구를 통해 최종 6개의 분과별 전략과제를 발굴했다.

이번 발표한 연구지원단의 분과별 심화 전략과제의 주요 내용은 6대 과제다.

지방소멸방지를 위한 경북형 구독마을 구현방안은 법·제도 정비를 토대로 한 농지, 주택, 소득, 교육의 기본적인 구독체계 마련으로 지역소멸 방지와 지역균형 패러다임을 도모하는 전략이다. 

경북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 및 실증은 경북지역메타버스산업진흥원(가칭) 구축을 통한 경북 지역의 교육·산업·문화관광 관련 산업 육성 구심점을 확보하는 방안이다.

지능형 반도체 융합부품 클러스터 조성은 지능형 반도체 융합부품 생태계 조성으로 지역 기업 기술경쟁력 확보 및 산학연관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전략이다.

경북형 농촌 이주노동자 주거환경 대책은 농촌에 방치돼 있는 미활용 폐교를 활용한 이주노동자 주거 공간 및 안정적인 농촌 인력 확보를 통한 농촌 인력난 해소 방안이다.

경북 문화관광 국제경쟁력 강화방안은 통합신공항과 연계한 국내외 관광객 유치 및 환동해 블루관광, 산림체험관광 등을 통한 공항경제권 활성화이다.

2050 동해안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기술개발은 동해 해산식물을 이용한 탄소 고정능 확대 연구 및 경북형 블루카본 기반 화이트바이오 소재 개발 등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선언에 부합한 어촌 수익 모델을 개발하고자 하는 것이다.

도는 발표된 전략과제에 대해 관계부서와 실현가능성 및 사업화 방안을 지속해서 논의하고 전문가 TF를 구성해 구체화 한 후 연구용역으로 세부 추진전략을 수립 할 계획이다.

김민석 미래전략기획단장은 "연구지원단 활동을 통해 발굴된 과제는 도 실·국 및 시·군에 공유해 다양한 시책 수립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