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보이스피싱 조직에 1억여원 전달한 20대 남성 붙잡혀

등록 2021.12.08 09:54:0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그래픽]

[전주=뉴시스] 윤난슬 기자 =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 전달책 역할을 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사기 등 혐의로 A(21)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8월부터 두 달여간 경북과 대전 등을 돌며 피해자들에게 받은 피해액 1억1000만원을 모두 7차례에 걸쳐 조직에 건넨 혐의를 받고 있다.
 
보이스피싱 조직의 "저금리 대출을 받게 해주겠다. 대신 현금을 찾아 기존 대출을 상환해야 한다"는 전화에 속은 피해자들은 금융기관 직원이라고 사칭한 A씨를 만나 현금을 건넨 것으로 파악했다.

A씨는 건당 일정 비율의 수수료를 받고 조직에 피해액을 전달한 것으로 조사됐다.
 
피해자의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선 경찰은 지난 9월 전주시 완산구의 한 노상에서 A씨를 검거했다.
 
경찰은 A씨의 여죄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yns465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