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국회 중장기아젠더委, '성장사회에서 성숙사회로' 비전 2037 발표

등록 2021.12.08 16:20:18수정 2021.12.08 16:32: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자율분권·다원가치·약자우선 지향
"한국, 성장 이면에 불평등·양극화"
박병석 "여야 후보들에 전달할 것"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박병석 국회의장. (공동취재사진) 2021.12.02.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승민 기자 = 국회 국가중장기아젠더위원회(아젠더위)는 8일 '성장사회에서 성숙사회로 전환'을 핵심으로 하는 미래비전 2037을 발표했다. 아젠더위는 국회가 행정부 5년 임기를 넘어서는 지속적 국가 과제를 논의하기 위해 지난해 11월 국회의장 직속으로 설치한 자문기구다.

아젠더위는 이날 국회에서 종합보고회를 열고 ▲국가주도에서 자율과 분권으로 ▲경제성장 중심에서 다원가치 중심으로 ▲사회적 약자 우선하는 따뜻한 공동체를 지향가치로 내세우고 "한국은 유례없는 빠른 근대화와 경제성장의 이면에 개인과 사회는 불평등과 양극화 등으로 고통받고 있다"고 진단했다.

아젠더위는 이를 뒷받침할 4대 중점목표로는 개인 역량 강화와 삶의 질, 더불어 사는 공동체, 패러다임 전환과 지속성장, 국내외 갈등 조정과 협력을 들었다.

이날 보고회에 참석한 성경륭·정해구·김복철 공동위원장은 "실천 가능한 아젠더는 정책으로 연결되도록 정부와 국회가 지속적으로 실행방안을 강구해야 한다"고 전했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이에 대해 "이번 연구 결과를 여야 대선 후보들에게 전달하고, 국민들에게도 잘 전달할 수 있도록 방안을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s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