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케플러, 내년 1월3일 데뷔…'2021 MAMA' 출연 취소

등록 2021.12.08 18:29: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케플러, 강다니엘·하성운 소속 팬덤 플랫폼 '유니버스' 아티스트 대열 합류 2021.12.03(사진=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그룹 '케플러(Kep1er)'가 데뷔일을 확정했다. 이 팀은 앞서 스태프가 코로나19에 확진되면서 데뷔일을 미룬다고 예고했다.

8일 소속사 웨이크원·스윙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케플러는 오는 14일로 예정했던 첫 미니앨범 '퍼스트 임팩트(FIRST IMPACT)' 발매일을 내년 1월3일로 연기했다.

앞서 지난 4일 현장 스태프 1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후 케플러는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 멤버 9명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스태프들 또한 검사를 즉시 진행했으며 현재까지 추가 확진자는 없다.

다만 웨이크원·스윙은 "아티스트와 스태프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혹시 모를 감염 및 전파 가능성을 완전히 차단하고자 '2021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AMA)' 출연을 취소하고, 앨범 발매 일정을 조정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전했다.

"케플러의 데뷔를 기다려주신 팬 여러분들과 모든 관계자 분들께 거듭 죄송하다는 말씀 드린다"면서 "아티스트와 스태프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활동할 수 있도록 최선의 조치를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케플러는 엠넷 오디션 '걸스플래닛999 : 소녀대전'을 통해 결성한 프로젝트 그룹이다. 최유진을 비롯해 샤오팅, 마시로, 김채현, 김다연, 히카루, 휴닝바히에, 서영은, 강예서 총 9명으로 구성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