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남해군, '노약자 배려 의자' 승강기 내 설치 눈길

등록 2021.12.10 10:21:3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남해=뉴시스] 차용현 기자 = 경남 남해군의 사회적 약자를 위한 작은 배려가 눈길을 끌고 있다.

남해군은 지난 9일 노인·장애인·임산부 등 보행약자의 편의를 위해 군내 공공시설 및 복지시설 33곳의 승강기 내에  ‘배려의자’를 설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승강기 한 쪽에 설치된 배려의자는 노약자가 승강기를 이용할 때 잠시나마 쉬어갈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군은 수요조사를 거쳐 공공시설 및 복지시설 33곳을 선정하고 45개 승강기에 배려의자와 안내판을 설치했다.

배려의자가 설치된 곳은 남해군 노인복지관, 남해군 보건소, 남해도서관, 국제탈공연예술촌, 원예예술촌, 설리스카이워크, 이순신영상관 등 노인을 포함한 보행약자와 관광객이 자주 찾는 공공시설 23곳과 그 외 복지시설 10곳으로 총 45개 승강기에 의자가 설치됐다.

남해군 관계자는 "누구나 접근이 쉬운 물리적 환경 조성을 위해 민·관이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며 "특히 승강기내 ‘배려의자’처럼 작지만 세심하게 군민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