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주 수공예 기념품 8종 시장성 확인…16일 실시간 소통 판매

등록 2021.12.14 11:28:5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한국전통문화전당 전주공예품전시관은 전주를 대표하는 수공예 기념품 8종을 개발해 오는 16일 오후 7시 실시간 소통 판매(라이브 커머스)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사진=전당 제공)

[전주=뉴시스] 윤난슬 기자 = 한국전통문화전당 전주공예품전시관은 전주를 대표하는 수공예 기념품 8종을 개발해 오는 16일 오후 7시 실시간 소통 판매(라이브 커머스)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수공예 기념품은 지난 8월 상품개발 공모에 선정된 공예가 8명과 공예산업 분야의 전문가가 협업을 통해 '전주 명소'를 테마로 한 공예품 2종, '테이블 웨어' 3종, '문방사우' 2종 등 모두 8종이다.

수공예 기념품은 고객들의 즉각적인 반응 확인을 위해 실시간 온라인 소통 판매로 소비자에게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품목은 ▲테이블 매트(섬유공예) ▲다용도 함(도자) ▲도자 1인 반상기(도자) ▲골프 용품(자개) ▲진주낭 골프공 주머니(섬유) ▲손자수 노트(자수) ▲다용도 함(목공) ▲과반 그릇(옻칠)이다.

가격은 1만원(손 자수 노트)대 상품부터 10만원대(진주낭 골프공 주머니)까지 다양하다. 라이브 판매가 진행되는 약 1시간 30분 동안 최대 50% 할인율이 적용돼 책정된 시중가 보다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김혜원 공예문화산업 팀장은 "전주의 브랜드 가치와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이번 기념품 개발에 힘썼으며 앞으로 지역 공예 문화를 활용한 상품개발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ns465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