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천시-이천엘리야병원, 코로나19 재택치료 협력 '맞손'

등록 2021.12.30 15:23:1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재택격리 기간 동안 안정적 치료와 의료서비스 제공

[이천=뉴시스]이천시와 이천엘리야병원이 코로나19 재택치료(병상대기) 관리 협력병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천=뉴시스]이천시와 이천엘리야병원이 코로나19 재택치료(병상대기) 관리 협력병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천=뉴시스]신정훈 기자 = 경기 이천시가 30일 코로나19 재택치료(병상대기)자에 대한 안정적 치료와 관리를 위해 이천엘리야병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현재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생활치료센터는 물론 전담병원 병상 부족 등으로 재택치료(병상대기)자들이 진료·입원 이용에 많은 어려움과 불편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시는 이천엘리야병원에 필요한 행정 지원 및 협조를 적극 이행하고, 이천엘리야병원은 코로나19 재택치료(병상대기)자의 재택격리 기간 동안 안정적 치료·생활 관리 등 의료서비스 제공을 수행할 예정이다.

또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에 이어 이천엘리야병원이 추가로 남부권 협력병원으로 지정되면 ▲코로나19 재택치료와 병상대기자의 안정적 치료 ▲생활 관리·응급상황 등의 신속한 대처로 의료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그동안 코로나19 재택치료(병상대기)자가 응급을 요하는 경우 마땅한 의료기관이 없어 많은 어려움과 불편을 겪고 있었다”며 “이번 협약체결을 통해 남부권 코로나19 재택치료(병상대기)자의 건강과 생명보호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gs5654@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