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첫방, 충격 오프닝 예고

등록 2022.01.14 13:41:0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김남길 어린시절. 2022.01.14. (사진= 스튜디오S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황지향 인턴 기자 = 14일 오후 10시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극본 설이나, 연출 박보람)은 김남길의 어린 시절로 오프닝을 장식한다.

14일 제작진은 송하영(김남길 분)이 겪은 어린 시절 충격적인 사건 현장을 공개했다.

1회 오프닝을 장식할 이 장면은, 훗날 송하영이 대한민국 최초 프로파일러가 될 수밖에 없는 이유를 명확히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흥미를 끌어올린다.

누군가를 들것에 들어 옮기는 의사 등이 보이고 분위기마저 다소 어수선해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와 관련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제작진은 "14일 방송되는 첫 회 오프닝은 송하영의 어린 시절로 시작된다"며 "오프닝부터 강력한 흡입력을  선사할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1회에 많은 관심과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은 동기 없는 살인이 급증하던 시절, 악의 정점에 선 연쇄살인범들의 마음을 들여다봐야 했던 대한민국 최초 프로파일러 이야기를 그린 범죄 심리 수사극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jhj728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