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클로이 김, 스노보드 월드컵 우승…올림픽 2연패 보인다

등록 2022.01.16 12:24:2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코퍼마운틴=AP/뉴시스] 클로이 김. 2021.12.19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클로이 김(22·미국)이 국제스키연맹(FIS) 스노보드 월드컵 여자 하프파이프 경기에서 우승했다.

클로이 김은 15일(현지시간) 스위스 락스에서 열린 2021~2022 FIS 스노보드 월드컵 여자 하프파이프 결승에서 90.25점을 획득, 89.00점을 받은 오노 미츠키(일본)을 제치고 1위에 올랐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건 클로이 김은 지난해 3월 미국 콜로라도주 애스펀에서 열린 월드컵 이후 10개월 만에 월드컵 정상에 섰다.

스노보드 하프파이프 월드컵은 올 시즌 총 세 차례 열렸다. 앞선 두 차례 월드컵 대회에 출전하지 않았던 클로이 김은 시즌 마지막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금메달 기대를 키웠다.

부모가 모두 한국인인 클로이 김은 2018년 평창올림픽부터 이번 대회까지 올림픽, 세계선수권, 월드컵을 합해 8차례 대회에 출전했는데, 모두 우승을 차지했다.

2019년 2월 세계선수권대회에서도 우승을 차지했던 클로이 김은 발목 부상으로 2018~2019시즌을 접었고, 2019~2020시즌을 통째로 쉬었다.

지난해 1월 복귀한 클로이 김은 압도적인 기량을 과시하고 있다.

함께 열린 남자부 경기에서는 히라노 아유무(일본)가 93.25점을 얻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미국의 '스노보드 전설' 숀 화이트는 84.00점으로 동메달을 땄다.

평창올림픽 이후 대회에 나서지 않던 화이트는 2020~2021시즌 후반 복귀했다. 이번 시즌 첫 월드컵 대회에서 8위, 두 번째 월드컵 대회에서 12위에 머물렀던 화이트는 이번 대회에서 처음 입상에 성공했다.

이번 대회 남자부에 출전한 이채운(봉담중)은 70.00점을 얻어 출전 선수 46명 가운데 17위에 자리했다. 김강산(월계고)은 34위에 머물렀다.

여자부에 출전한 이나윤(수리고)은 28명 가운데 최하위에 그쳤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