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케플러, 日 오리콘 '주간 합산 앨범 차트'서도 2위

등록 2022.01.17 08:07:5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케플러. 2022.01.17. (사진=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신예 걸그룹 '케플러(Kep1er)'가 데뷔하자마다 일본에서도 주목 받고 있다.

17일 소속사 웨이크원·스윙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케플러의 데뷔 미니앨범 '퍼스트 임팩트(FIRST IMPACT)'가 최근 일본 오리콘 '주간 합산 앨범 차트'에서 2위를 차지했다.

해당 랭킹은 앨범 판매량과 디지털 앨범 지수(디지털 음원 다운로드 수), 스트리밍 지수 등을 각각 기준에 맞는 포인트로 환산 후 집계된다.

앞서 케플러는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집계 기간, 1월 3~9일)에서도 2위에 올랐다. '오리콘 주간 합산 앨범 차트'에서도 연달아 2위를 차지하며 일본 현지 내 케플러의 상승세를 실감케 했다.

이밖에도 케플러는 애플뮤직과 아이튠즈 일본 앨범 차트, 일본 라인뮤직, 빌보드 재팬, 유튜브 재팬 등 일본 내 여러 음반과 음원 차트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다.

케플러는 지난해 케이블 음악 채널 엠넷 '걸스플래닛 999: 소녀 대전'을 통해 선발된 최유진, 샤오팅, 마시로, 김채현, 김다연, 히카루, 휴닝바히에, 서영은, 강예서 등 9명으로 구성됐다.

특히 '걸스플래닛 999'에서 1위를 차지한 김채현, 큐브엔터테인먼트 그룹 '씨엘씨(CLC)' 출신 최유진,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투바투) 멤버 휴닝카이 여동생으로 알려진 휴닝바히에 등이 눈길을 끈다.

역대 걸그룹 데뷔 앨범 초동 기록 경신, 지상파 음악방송 1위 등의 기록을 쓰고 있다. '퍼스트 임팩트'의 타이틀곡 '와 다 다(WA DA DA)'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