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초구 "설 연휴 반려견 돌봐줘요"…돌봄 쉼터 운영

등록 2022.01.17 11:19: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오는 27일까지 선착순 접수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초동물사랑센터 모습. (사진=서초구 제공). 2022.01.17.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조현아 기자 = 서울 서초구가 올해 설 연휴 기간 '반려견 돌봄 쉼터'를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서초구는 집을 비우고 고향을 찾는 견주들의 반려견 돌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2019년부터 돌봄 공간을 마련해왔다.

이번 쉼터 운영으로 반려견들은 설 연휴 기간인 오는 29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서초동물사랑센터에 머물게 된다. 전문 자격을 갖춘 돌봄이(펫시터)들이 상주해 반려견의 상태를 순찰, 모니터링한다. 센터는 질병, 부상 등 응급상황에 대비해 24시간 운영하는 동물병원과도 연계할 예정이다.

신청 대상은 서초구에 등록된 전염성 질환·질병·임신·발정이 없는 생후 5개월 이상 중소형 반려견이다. 신청시 우선순위는 유기견을 입양한 서초구민(1순위), 저소득층 가구(2순위), 서초동물사랑센터 입양 가족·서초구민(3순위) 순이다.

접수는 오는 27일까지 선착순으로 이뤄지며 쉼터 이용을 희망하면 해당 구비서류를 지참해 서초동물사랑센터를 방문하면 된다. 위탁비용은 청소, 소독 등을 위한 최소 비용인 5000원이다.

천정욱 구청장 권한대행은 "설 연휴기간 동안 반려가족들이 반려견을 돌봄 쉼터에 맡겨 편안한 마음으로 명절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ch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