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책임회피 정몽규, 문제해결 후 사퇴하라" 민주당 광주시당

등록 2022.01.17 13:31:33수정 2022.01.17 14:07: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광주 서구 화정동 현대아이파크 신축 아파트 붕괴 사고 7일째인 17일 오전 구조관련 전문가들이 크레인을 타고 사고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2022.01.17. hgryu77@newsis.com


[광주=뉴시스] 배상현 기자 = 더불어민주당 광주시당은 17일 "현대산업개발 정몽규 회장 사퇴는 책임회피"라면서 "문제 해결 이후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민주당 광주시당은 이날 성명을 통해 "정 회장의 입장 발표는 사고 현장을 어떻게 수습하겠다는 구체적인 대책은 전혀 없었다. 오히려 이번 사고로 회사의 신뢰도가 추락한 것에 대한 아쉬움만 잔뜩 늘어놓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사퇴는 책임 회피에 불과하다. 7개월 만에 두 건의 참사를 일으킨 회사의 대표라면 사퇴가 아니라 실종자 수색과 피해자에 대한 구체적인 대책을 책임지고 마련하는 것이 순서"라면서 "이번 사고로 인해 완전히 폐쇄된 인근 상가들에 대한 피해 보상 문제, 입주 예정자들에 대한 피해 보상 문제도 반드시 현대산업개발이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광주시당은 "학동 4구역 피해자 보상 문제, 계림 2구역 현대산업개발 현장 주변 건물 균열 등 민원도 아직 해결되지 않았다"면서 "책임 회피성 사퇴로 위기를 모면하려는 정몽규 회장을 강력히 규탄하며, 실종자 수색과 사고 현장 수습을 위한 실질적인 대책을 조속히 마련하고 실행해 엄중한 책임을 다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raxi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