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재선, 전북도지사 선거 출마 “전북의 새로운 비상”

등록 2022.01.17 13:49:1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정치와 경제, 두 날개 장착
도지사 보수 100%를 전북 어려운 청년들에게 기부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김재선 전북노무현대통령정신계승연대 전북대표가 17일 전북도의회에서 올 6월 지방선거 전북도지사 출마 의사를 밝히고 있다. le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 김재선 전북노무현대통령정신계승연대 전북대표(62·더불어민주당)가 오는 6월 전북도지사 선거 출마를 선언하고 “정치와 경제 두 날개로 전북의 새로운 비상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17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40년 정당활동과 실물경제 경험을 바탕으로 지사직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민주당과 열린우리당 등에서 40여년 간의 정당 생활과 ‘전북 노무현 정신계승연대’와 ‘정읍 노사모’ 대표로 활동하고 있는 김 대표는 1991년부터 정읍에서 4개 회사를 운영하고 있다.

김 대표는 “이런 실물경제 경험을 바탕으로 경제불도저 도지사가 돼 낙후된 전북을 탈피하고 모두가 잘사는 행복한 전라북도를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14개 시·군 공직자의 특권과 반칙, 갑질이 없는 전북 만들기 ▲청년 일자리 창출과 전북지역경제 활성화 ▲삼성전자 등 대기업을 14개 시·군에 한 개 업체 이상 유치 ▲새만금에 골프장 50개 조성 등의 공약을 발표했다.

김재선 대표는 “갈수록 줄고 있는 인구와 경제규모 속에 시름하고 있는 전북도민에게 새로운 희망을 선물하기 위해서는 새로운 인물인 관공서사업 30년 경력자인 CEO 본인이 전북도정을 맡아야 한다”고 강조한 후 “행동하는 도지사, 머리가 아닌 가슴으로 도민들과 공감하는 도지사가 되겠다”라며 성원을 청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e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